검색

재개발·재건축 철거공사 현장 위험요소 사전 차단! 광명시, 외부 전문가 합동 안전점검 실시

가 -가 +

김선정
기사입력 2021-06-22

  © 인디포커스



[인디포커스/김선정]광명시는 6월 22일과 25일 이틀간 관내 재개발·재건축 구역 건축물 해체공사현장 4개소를 대상으로 안전점검을 한다.

 

광주 학동 건축물 해체공사장 붕괴사고와 관련하여 건축물 해체공사장 안전사고 예방을 위하여 실시하는 이번 점검은 시 담당 공무원 외에도 건설안전 분야 등 외부 전문가 4인과 합동으로 시행한다.

 

점검반은 △감리업무일지 및 안전점검표의 적정성 검토 △공사용 가설펜스 및 보행자 안전통로 등 가설건축물 설치 유·무 △구조 안전성 검토보고서 및 건축물 해체 순서 준수 여부 △안전대책 및 부산물 처리계획 적정여부 등을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재개발·재건축 구역의 건축물 해체공사현장을 주의 깊게 점검하여 근로자와 시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요소를 사전에 철저히 차단하겠다”며 “공사 현장 관계자가 안전의식을 갖고 공사를 안전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교육 및 지도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