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대희 군포시장, “공직자들이 미래지향적 도시변화 주춧돌이 되어야"

가 -가 +

김종상
기사입력 2021-04-07

[인디포커스/김종상] 한대희 군포시장은 군포는 신도시 개발 후 새로운 성장 비젼을 제시하지 못한 채 침체돼 왔다, “공직사회가 이를 자각하고 도시를 미래지향적으로 변화시킬 수 있는 주춧돌이 돼야 한다고 밝혔다.

 

한대희 시장은 46일 오후 제2기 군포시 공직자혁신디자인스쿨 교육생들과 함께 금정환승센터 입체화사업 현장 등을 순방하는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

 

▲ 한대희 시장이 둔대동 박씨고택 앞에서 군포시 공직자혁신디자인스쿨 교육생들에게 문화도시 조성 방향에 관해 설명하고 있다.  © 인디포커스



한 시장은 군포는 신도시 이후 공공기관의 부분적 개발 외에는 어떤 비젼을 제시하지 못하고 있다, “도시의 미래발전을 위해 공직자들이 혁신교육을 통해 역량을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한 시장은 이어 공직자의 자세와 관련해, 조직 전체의 임무에 대한 이해도, 능동적이고 창의적으로 문제를 해결하는 융합력, 현장에서 시민들의 요구를 명확히 이해하고 합리적인 대안을 제시하는 능력 등을 언급하면서, 올해 신년사에서 언급한 마부위침(아무리 힘든 일도 끈기와 노력으로 해내고야 만다)’을 다시 인용했다.

 

군포시는 현재 GTX-C노선의 금정환승센터 입체화사업과 산본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당정동 공업지역 활성화 시범사업, 금정·군포역세권 도시재생 뉴딜사업, 기후변화 선제적 대응, 생태·역사·문화자원 발굴 등, 도시발전 종합계획에서부터 4차산업혁명시대 먹거리 창출, 문화도시 조성에 이르는 대규모 사업들을 추진하고 있다.

 

군포시의 현 주소에 대한 자각으로 시작한 한대희 시장의 이날 언급은, 시의 주요 사업 추진에서 공직자들이 보다 창의적이고 능동적으로 임해줄 것을 강도높게 당부하기 위한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