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천군, “폐기물 불법투기 이웃이 보고 있습니다!”

감시반 주기적 순찰로 생활ㆍ농산폐기물 불법 투기 감시 활동

가 -가 +

송창식
기사입력 2021-04-06

▲폐기물 불법투기 감시반     ©사진=예천군

 

【인디포커스/송창식 기자】 예천군(군수 김학동)이 5월 말까지 폐기물 불법투기를 사전에 예방하고 ‘클린(Clean) 예천’을 조성하기 위해 생활 및 농산폐기물 불법 투기 감시 활동에 나선다. 그동안 홈페이지, 현수막, 안내 방송 등으로 불법 투기 근절을 홍보해왔으나 폐기물에 대한 인식 부족과 처리 비용 부담 등으로 인적 드문 임도, 농경지, 하천 주변에 투기하는 행위가 증가했다.

 

 이에 따라 군은 공무원 3명, 감시원 3명을 감시반으로 편성해 해당 지역을 집중 단속ㆍ계도할 뿐만 아니라 적발 시 불법 투기된 폐기물을 전량 수거 명령을 내리고 생활폐기물 투기자 100만 원 이하 과태료, 사업장폐기물 투기자 7년 이하 징역 또는 7천만 원 이하 벌금을 부과할 계획이다.

 

 예천군 관계자는 “폐기물 처리 비용을 아끼기 위해 인적 드문 곳에 몰래 버리는 등 비양심적인 일부 주민들 때문에 많은 분들이 피해를 보고 있다.”며 “감시 활동으로 끝까지 추적해 처벌 할 계획이며 군민들께서도 클린 예천 조성을 위해 감시자 역할을 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