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고성 산불 아직 끝나지 않아....

가 -가 +

김은해
기사입력 2021-02-25

 2019년 강원도 고성 산불로 축구장 1700여개 넓이인 산림 1227㏊를 잿더미가 된지 난지 2년이 넘었다 그러나 보상을 두고 한국전력과 정부가 충돌하면서 지역주민들의 반발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24일 여의도 국회앞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는 강원도 고성군 주민의 모습이다.© 인디포커스 사진/김은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