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낙연 “국산 코로나 치료제, 1월 중 승인여부 결정할 것”

가 -가 +

김은해
기사입력 2020-12-28

“코로나 백신 2월부터 접종새로운 국면 맞게 될 것

▲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인디포커스DB

 

[인디포커스/김은해]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8국산 코로나19 치료제의 조건부 사용 승인 신청이 내일 식약처에 접수된다식약처는 소정의 절차를 걸쳐 승인 여부를 1월 중에 결정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이낙연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우리가 코로나19 조기 진단 성공에 이어 조기 치료에도 성공한다면 그것은 K-방역의 또 하나의 쾌거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국민의 연대와 협력으로 이룬 K-방역의 자랑스러운 역사가 앞으로도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정부는 4600만명분의 백신 도입을 확정하고 2월부터 접종을 시작한다고 어제 당정청 회의에서 보고했다그러면 우리는 진단·치료·예방의 3종 세트를 모두 갖추게 되고 코로나 사태는 새로운 국면을 맞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위기는 아직도 진행 중이지만 터널의 끝을 향해 한 걸음씩 가는 것은 분명하다희망과 자신감을 갖고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며 고통의 터널을 국민 모두가 함께 벗어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