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강은미 "문재인정부 이스타항공 대량해고 막아야"

"민주당, 이상직 의원 탈당으로 꼬리 자르기 말고 무엇 했나"

가 -가 +

김일만
기사입력 2020-10-14

 

▲ 강은미 정의당 원내대표. Ⓒ인디포커스 

 

[인디포커스/김일만]강은미 정의당 원내대표는 14일 이스타항공 605명 노동자들의 대량해고 사태와 관련 "문재인 정부는 코로나발 고용위기가 노동자들에게만 전가되는 대량해고의 악순환을 필사적으로 막아야 한다"고 문제 해결을 촉구했다.

 

강은미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해고는 살인이라는 무거운 책임으로 정부와 국회는 모든 대책을 강구해 해고를 막아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강 원내대표는 "정부와 정치권은 저비용 항공(LCC)사의 줄도산을 방치할 것이 아니라, ‘LCC’ 통폐합을 통한 일시 국유화 방식 등 다양한 측면에서 코로나 발 고용유지 대책을 시급히 강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정부가 일시적인 국유화를 통해 해고를 막고 고용을 유지 시켜 나가는 방식을 통해 IMF 경제위기 때와는 다른 경로와 방향을 설정해 가야 한다"고 덧붙였다.

 

강 원내대표는 "정부는 미국이 2009년 금융위기 당시 GM을 일시적으로 국유화한 사례, 최근 코로나로 휘청거리는 이탈리아 알리탈리아항공 국유화 사례, 스페인이 모든 민간병원을 한시적으로 국유화하기로 한 것, 프랑스 재정경제부 장관의 국유화 가능성 등 전 세계의 코로나 위기 대응에 대한 고민도 적극 살펴 보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정부와 집권 여당 더불어민주당은 이상직 의원 탈당으로 꼬리 자르기 말고 무엇을 했나"고 반문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