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천군 이장연합회, 보조금 자진 반납‘코로나19 고통 분담’

역량강화 워크숍, 모범이장 해외연수 예산 6천2백여만 원 반납

가 -가 +

송창식
기사입력 2020-09-12

▲예천군 전경     ©인디포커스

 

【인디포커스/송창식 기자】 예천군 이장연합회(회장 유영화)는 코로나19 극복에 힘을 보태기 위해 이장 역량강화 워크숍과 모범이장 해외연수를 취소하고 관련 예산 6천2백여만 원을 모두 자진 반납하기로 결정했다.

 

 지난 8월 26일 12개 읍・면 이장연합회 회장들이 모여 회의를 열고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과 고통을 분담하고 장마철 폭우로 유실된 농로와 파손된 배수로 등 긴급히 복구해야 할 사업에 요긴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예산 반납에 의견을 모았다.

 

  유영화 회장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인 만큼 이장연합회에서 뜻을 모아 적극 동참하게 됐다.”며 “반납한 보조금이 위기 극복을 위한 재원으로 소중하게 사용되길 바라고 주민들 안전을 위해 코로나19 예방 수칙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예천군 관계자는 “평소 주민들을 위해 궂은일도 마다하지 않는 이장연합회에서 솔선해 코로나19 극복에 힘을 보태줘서 감사드리고 반납된 보조금은 지역 경기 활성화를 위한 재원으로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