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송도호 서울시의원, 문화본부에 무조건적인 예산 감액이 아닌 심도 있는 검토 제안

가 -가 +

김일만
기사입력 2020-09-07

  • 문화본부, 추가경정예산안 세부내역 추진 및 예비비 작성 내용을 지적받아
  • 송도호 시의원, “ 코로나 19 상황의 장기화를 감안하여 보다 심도 있는 검토가 필요해..

 

[인디포터스/김일만] 문화본부는 2020년도 제4회 소관 추가경정 세출예산안으로 코로나 19로 인한 행사 취소 및 사업 미추진에 따른 감액 건(715백만 원) 등을 편성하였다. 또한 서울디자인재단 출연금 내역 중 코로나 19의 장기화로 자체 수입이 부족한 위기상황을 타개하기 위하여 요청한 예비비에 인건비를 포함해 보고하였다.

 

296회 서울시의회 임시회 폐회중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문화본부에 대한 현안질의에서 송도호 서울시의원(더불어민주당, 관악1)추가경정예산안 세부내역 중 행사 취소 및 사업 미추진에 따른 감액 내용을 보면 코로나 19 상황에 대처하기 위하여 필요하지만, 이러한 위기 상황이 예상보다 길어질 수도 있다, “만약 내년에도 코로나 19 상황이 계속된다면, 행사 취소나 사업 미추진으로 무조건적인 대응을 할 것인가? 비대면 혹은 언택트(Untact) 기술 등을 이용해 추진할 수 있는 방안이 있는 지를 함께 심도 있게 검토해 보고, 그러한 방안이 없을 때 취소 등으로 진행하는 것이 어떤가?”라고 문화본부에 제안하였다.

 

아울러, 송 의원은 코로나 19로 인한 위기상황에 대응하기 위하여 예비비가 필요한 상황 역시 충분히 인정하나, 예비비의 원래 목적인 예측할 수 없었던 예산 외의 지출이 아닌 내용이 들어있다면 문제의 소지가 크다라며, “본예산으로 계상되어야 하는 인건비를 예비비라는 항목으로 숨기는 듯이 관리한다면, 시의원들이 제출받은 출연금 자료를 신뢰하고 의결할 수 있겠냐고 지적했다. 이에 유연식 문화본부장은 지적받은 현재 예비비 분류가 적당한 것인지를 즉시 검토하여 불필요한 관행임이 밝혀지면 확실히 시정해서 처리하기로 하였다.

 

 

▲ 송도호 서울시의원 (더불어민주당, 관악 제1선거구)  © 인디포커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서울시의회,송도호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