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서울시의회 김인호 의장, 사랑제일교회 발 코로나 관련 서울시에 구상권 청구 강력 촉구

가 -가 +

김일만
기사입력 2020-08-19

[인디포커스/김일만] 서울특별시의회 김인호 의장은 최근 수도권 지역 코로나19 확산 사태에 책임이 있는 성북구 소재 사랑제일교회(담임목사 전광훈)에 대해 즉각 구상권을 청구해야 한다고 서울시에 강력히 촉구했다. 김인호 의장은 19() 오후 서정협 서울시장권한대행과의 통화에서 사랑제일교회 발 코로나19와 관련해 서울시 차원에서 그 피해에 대해 즉각적이고 적극적인 구상권 청구를 행사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중앙정부를 비롯한 모든 지방자치단체에서 코로나19 방역과 민생 안정에전력을 기울이고 있는 시점에, 사랑제일교회 등을 중심으로 방역지침을고의로 어기거나 방해하는 활동이 이어지고 있어 국민들의 공분을 사고있는 상황이다. 김 의장은 이에 대한방역비용 및 치료비용에 대해 구상권을 행사하고 적극적으로 손해배상을 청구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김 의장은 국민 건강과 안전을 위해 정부와 지자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혼신의 힘을 다하고 있다.”면서 상식적인 국민이라면 누구나 여기에 최대한 협조하고 동참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특히, 감염자 동선 추적 등을 통해 신속한 역학조사가 절실한 시점에 관련 교회가 제대로 협조해주지 않는 것은 비상식적인 행동이며, 확진자가 무단으로 병원을 탈출하거나 마스크를 미착용하여 감염을 확산시키는 것에 대해서는 적극적인 구상권 청구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또한 이에 대해 서정협 서울시장권한대행도 같은 생각을 가지고 있고, 즉각적인 조치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  © 인디포커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서울시의회,김인호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