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영실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장, 코로나19로 인한 취약계층 결식 및 영양 결핍 위기 지적

가 -가 +

오정백
기사입력 2020-08-10

[인디포커스/오정백]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이영실 위원장(더불어민주당, 중랑1)87() 개최된 서울시 먹거리건강·보장 분과위원회의 발제자로 참석하여 코로나19 이후 복지시설 휴관에 따른 취약계층의 먹거리 실태에 대해 발제하고 취약계층 먹거리 위협 상황을 지적하였다.

 

이영실 위원장은 서울시 먹거리시민위원회 건강·보장 분과 회의에서 노인 및 장애인 등 취약계층은 경제적 어려움과 건강문제 등으로 인해 재난 상황 시 더욱 큰 어려움에 직면하게 될 수 있다.”, “코로나19 이후 어르신 복지관의 무료급식이 대체식으로 전환됨에 따라 취약계층의 영양결핍 등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어르신 복지관에서의 급식은 단순히 노인 취약계층에게 한 끼 식사 의미를 넘어서 사람들과 소통하며 사회생활의 장을 형성하는 공간으로서의 의미를 가진다.”고 말하고, “건강취약계층인 노년층의 안전을 고려하면서 코로나 19의 장기화에 따른 노년층의 사회적·심리적 안정을 위한 대안을 마련해 줄 것을 제안하였다

 

또한, 이영실 위원장은 고령화 사회 및 빈부 격차 심화로 취약계층의 삶이 어려운 상황에서 코로나 19와 같은 재난 상황은 취약계층을 더욱 위기로 내몰고 있다면서, “먹거리시민위원회에서 서울시의 먹거리 정책이 지속가능하고 통합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정책적 제언을 당부하였다

 

▲ 이영실 서울시의원(더불어민주당, 중랑구 제1선거구)  © 인디포커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서울시의회,이영실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