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천시, 평화동 도시재생사업소 앞 골목길「시인의 거리」조성

가 -가 +

송창식
기사입력 2020-07-27

▲김천시 평화동 ‘시인의 거리 ’ 조성              ©사진제공=김천시

 

【인디포커스/송창식 기자】김천시는 평화동 신한은행에서부터 성의여고 앞까지 김천 지역 문인들과 협력하여 「시인의 거리」를 조성하였다. 평화동 「시인의 거리」는 원도심 활성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평화동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었다. 시가 있는 걷기 좋은 거리 조성을 위해 담장정비, 녹화사업, 벽화조성, 투수블록포장으로 보행환경을 개선하였다.

 

신한은행에서 출발하여 평화남산동 앞에 다다르면 「시인의 길」 조형물과 시명, 위치 등을 표시한 「시인의 거리 안내판」을 볼 수 있다.  성의여고 입구까지 이어진 길을 걷다보면 담장마다 그려진 정겨운 벽화와 함께 돌벤치, 담장, 시화안내판 등에 새겨진 지역 문인들의 시 24편을 감상할 수 있다.

 

▲김천시 평화동 ‘시인의 거리 ’ 조성     ©사진제공=김천시

 

평화동 도시재생사업은 쇠퇴하는 원도심을 활성화하기 위한 주민운영위원회의 결정을 반영하여 추진하는 사업으로 중앙초등학교에서 국민은행까지 가로등, 열주등, 파고라 등을 설치하는 「김천로 보행친화 쇼핑거리 조성」, 「평화시장 상업문화 거리 조성」, 구) 세무서 철거 후 행복주택과 복합센터를 혼재한 「복합문화센터 건립」, 번영회 상가 리모델링 및 일부 건물 철거 후 광장조성 등의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김천시 관계자는 ‘주민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로 조성된 「시인의 거리」는 대문만 열면 그림이 있고 시가 있어 찌푸렸던 얼굴도 미소로 바꿀 수 있는 주민 소통의 장이 되길 바라며, 도시재생사업은 주민의 참여로 이루어지는 사업으로 주민들의 적극적이 협조가 필요하며 주민간 화합으로 재생사업이 빛을 발하여 시민 모두가 행복한 김천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김충섭 김천시장은“평화동 보행환경사업과 더불어 원도심에서 추진되고 있는 도시재생사업을 착실히 수행하여 활력이 넘칠 수 있도록 모든 사업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공사를 조속히 마무리 하여 주민들과 방문객들에게 불편을 최소화 하겠다”라고 하였으며, 주민들께서도 적극 협조해 달라는 당부의 말씀도 덧붙였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