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고양시와 LH, 지역개발 상생 협력 방안 체결

이재준 시장, 지난달 11일부터 현장 집무실에서 공공개발 이익 지역환원 요구

가 -가 +

김문정
기사입력 2020-06-04

[인디포커스/김문정] 이재준 고양시장이 그동안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 요구해 온 삼송지축지구 환승주차장 설치 등 양 기관 간 이견사항을 원만히 협의 해결하고, 고양시의 지역개발 및 미래발전을 위해 64고양시LH 지역개발 상생 협력방안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삼송역 환승주차장은 협력방안 체결 즉시 개방됐다.

 

▲ 고양시와 LH, 지역개발 상생 협력 방안 체결  © 인디포커스

 

이 시장은 지난 511일부터 삼송역 환승주차장에 임시 현장 집무실을 설치하고 LH의 개발이익 지역환수를 위한 상징적인 조치로 현장 근무를 시작했다.

 

삼송역 환승주차장은 삼송지구 광역교통개선대책에 따라 8,926면적으로 조성된 후 지난 20146월 개방되었으나, LH20186월 해당 부지 유상공급계획에 따라 주차장을 폐쇄하고 유상매각을 추진 중이었다. 그동안 환승주차장 폐쇄에 따라 삼송지구 및 서울로 출퇴근하는 시민들의 불편이 계속되어져 왔다.

 

이번 협력방안의 주요 내용은,LH가 고양시에서 시행하는 각종 사업과 관련된 도로·철도, 대중교통시설(환승시설, 차고지 등) 확충·정비 및 창릉 신도시 광역교통개선대책 적극 협력,사업지구내 공공시설을 설치함에 있어 공공성 등을 고려하여 주민편의 시설 조성(공급)에 적극 협력,대중교통 이용 활성화를 위해 삼송·지축·원흥역 환승시설 설치 등 광역교통개선대책 사항을 준수하고 이행에 협조하며 삼송역 환승주차장을 즉시 개방하고 원만히 협의 등이다.

 

협력방안 이행을 위해 TF팀을 구성해 상시 운영하는 등 소통기능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LH와 이견도 많았지만 절충점을 찾아 갈등을 해결할 수 있게 되었다그동안 현장 집무실을 찾아 응원해 준 지역 국회의원 및 시의회 의원, 시민단체, 시민 등과 원만한 합의점을 찾아준 LH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고양시와 LH간 협력방안 체결로 창릉 3기 신도시와 원도심 균형발전을 위한 도시재생사업 추진에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고양시,LH,상생협력방안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