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문경시, 코로나19 대응 제2회 추경 예산안 8,020억원 편성

2020년 제1회 추경 대비 640억원(8.67%) 증가

가 -가 +

송창식
기사입력 2020-05-22

▲문경시청 전경     ©인디포커스=송창식 기자

 

【인디포커스/송창식 기자】문경시는 코로나19 감염병 대응과 지역경기 활성화 추진을 위해 제2회 추경예산안을 편성해 지난 4일 시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예산안의 규모는 총 8,020억원으로 기정예산 대비 640억원이 늘어난다. 회계별로는 일반회계가 583억원(8.96%) 증가한 7,093억원, 특별회계가 57억원(6.55%) 증가한 927억원이다.이번 추경 예산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회복과 민생안정을 위한 사업에 중점을 두고 편성했으며, 시 발전을 위한 시정 핵심사업과 지역 현안 사업을 반영했다.

 

 코로나19 대응 사업으로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지원사업 205억원 ▲코로나19 소상공인 피해점포 지원사업 25억원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 10억원 ▲긴급복지 지원사업 10억원 ▲아동양육한시지원 10억원 ▲코로나로 인한 입원 및 격리자 등 생활비 지원사업 5억 8천만원 등을 편성해 코로나19 파급영향 최소화와 조기극복 및 시민의 긴급생활 안정을 지원한다.

 

 중점 현안 사업으로 ▲흥덕생활공원(근린공원) 조성사업 25억원 ▲청정식물원 조성사업 10억원 ▲석탄박물관 실감콘텐츠 설치사업 10억원 ▲점촌네거리~흥덕 회전교차로간 전선지중화 8억원 ▲돌리네습지 진입도로 개설공사 5억원 ▲산북 이곡리 위험교량 개체공사 19억원 ▲동로 간송리 위험교량 개체공사 10억원 등을 편성해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력 제고에 앞장선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은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편성한 것으로 지속적인 감염병 대응 및 소상공인 지원과 일자리 창출, 지역 경기 활성화를 최우선 목표로 편성했다.”며 “시민들이 정책효과를 즉시 체감할 수 있도록 속도감 있는 예산 집행에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을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문경시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