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대구시사회서비스원-국민건강보험공단 업무협약 체결

장기요양어르신, 외출시 안전한 동행지원

가 -가 +

송창식
기사입력 2020-05-21

▲‘동행지원서비스 ’  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사진제공=대구광역시청

 

【인디포커스/송창식 기자】대구시사회서비스원(대표 김영화)은 지난 5월 7일(목) 서울 당산 스마트워크센터 대회의실에서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과 장기요양수급자의 ‘동행지원서비스’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대구시사회서비스원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하여 5월 20일부터 장기요양수급자의 이동권 보장을 위해 차량 외출시 요양보호사가 동행하여 안전한 외출을 지원하는 ‘동행지원서비스’를 새로 추진한다.

 

동행지원서비스는 재가노인이 차량을 이용한 외출 시 요양보호사가 차량으로 이동하는 모든 외출지의 동행을 지원한다(가정→외출지→가정). 본 시범사업은 대구시에 거주하는 장기요양 1~4등급 재가급여 이용자들이 사회서비스원 소속 종합재가센터로 예약후 이용할 수 있다. ※ 대구시사회서비스원은 돌봄서비스의 공공성과 전문성 향상을 위해 남구종합재가센터(2019.7.1.개소)와 북구종합재가센터(2019.12.23.개소)를 설립하여 방문요양, 방문목욕, 긴급돌봄 등 재가서비스를 제공 중에 있다.

 

동행지원서비스는 1일 1회 왕복 또는 편도 형태로 이용가능하고 1인당 월 왕복 2회 또는 편도 4회에 한하여 이용할 수 있다. 이용요금은 정액제로 편도 18,890원, 왕복 29,000원으로 이용요금의 15%를 본인이 부담해야 하지만 시범사업 기간 내에는 본인부담금 없이 이용가능하고 등급별 월 한도액에도 포함되지 않는다. 김영화 대구시 사회서비스원 대표이사는 “건강보험공단 시범사업 참여 등 다양한 종합재가센터 운영모델을 모색하여 돌봄서비스의 질을 향상시키고 돌봄공백이 발생하지 않는 복지서비스를 실현하겠다”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