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SKT, 세계 최초 양자보안 5G 스마트폰 공개 5월15일 ‘갤럭시 A 퀀텀’ 예약 판매 실시

가 -가 +

인디포커스
기사입력 2020-05-14

[인디포커스/김은해] SK텔레콤은 갤럭시 A 퀀텀에 세계에서 가장 작은 크기(가로 2.5 x 세로 2.5mm)의 양자난수생성(QRNG, Quantum Random Number Generator) 칩셋을 탑재했다. 양자난수생성 칩셋은 예측 불가능하고 패턴이 없는 순수 난수를 생성함으로써 스마트폰 이용자가 특정 서비스를 안전하게 사용하도록 돕는다.

 

▲ SK텔레콤 홍보모델들이 T월드 매장에서 세계 최초로 양자난수생성 칩셋을 탑재한 5G 스마트폰 ‘갤럭시 A 퀀텀’을 소개하고 있다.  © 인디포커스


갤럭시 A 퀀텀구매 고객은 이제 양자보안 기반의, T아이디 이중 로그인, SK페이 생체인증 보호, 블록체인 모바일전자증명 서비스 이니셜(initial)’을 경험할 수 있다. 양자난수생성 칩셋이 제공하는 난수를 기반으로 3가지 서비스에서 사용되는 암호키를 생성함으로써 서비스 보안을 강화하는 개념이다. 모든 서비스는 데이터를 보관하거나 주고받을 때 암호화-복호화 과정을 거치는데 이때 암호키가 필수적이다.

 

먼저 갤럭시 A 퀀텀에서 T아이디 로그인을 하면 [1차 아이디 로그인 2차 퀀텀 OTP 인증] 이중 보안 절차를 거치게 된다. 기존 아이디 로그인에 양자보안 기반의 OTP(일회용 비밀번호) 인증이 추가돼 이용자의 계정을 더 안전하게 보호해 준다.

 

T아이디 로그인은 11번가, T, 웨이브(wavve), 플로(FLO), T멤버십, 누구 등 SK텔레콤의 주요 28개 서비스에 적용돼 있어 실제 활용 범위가 넓다. T아이디 가입자는 현재 약 1900만명이다.

 

SK페이 앱으로 편의점, 식당 등 오프라인 가맹점에서 결제할 때 기존에 저장한 생체인증 정보(지문)를 사용하게 되는데 이 과정도 양자보안으로 보호된다. SK텔레콤은 향후 온라인 가맹점 앱 결제 시에도 양자보안이 적용되도록 개발 중이다.

 

갤럭시 A 퀀텀이용자가 SK페이 앱에서 ‘SKT 5GX Quantum’으로 생체인증을 설정하면, 앱 이용 시 스마트폰 화면 상단에서 ‘SK 페이는 SKT 5GX Quantum으로 보호되고 있습니다라는 메시지를 확인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블록체인 모바일전자증명 서비스 이니셜(initial)’에도 양자보안이 적용된다. 이용자가 이니셜에 각종 개인 증명서(출입증, 자격증, 졸업/성적증명서, 보험청구서류 등)를 저장할 때 퀀텀 지갑이 자동 생성돼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다. 또 이니셜 앱과 발급기관 간 인증 절차도 안심하고 이용 가능하다. SK텔레콤은 이달부터 순차적으로 이니셜에서 사용 가능한 증명서를 늘려 나갈 예정이다.

 

이니셜(initial)’은 블록체인 DID(Decentralized Identifier) 기술을 적용해 위변조를 방지하고 자기주권을 강화한 서비스로, 오프라인 절차없이 스마트폰 하나로 다양한 개인 증명서를 발급 및 제출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앞으로 더 많은 서비스에 양자보안이 적용될 수 있도록 관련 생태계를 넓혀 나갈 예정이다. 개발자들을 대상으로 SK 오픈 API 홈페이지에서 오픈 API를 공유하고 기술 개발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5G 네트워크, IoT, 자율주행, 클라우드 등 다양한 영역에서도 양자보안 기반 서비스를 지속 확대하고 새로운 사업 기회를 창출해 나갈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