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심재철 "코로나19 위기경보를 심각 상향...중국 방문자 입국금지 촉구"

가 -가 +

김문정
기사입력 2020-02-21

  © 인디포커스


[인디포커스=김문정 기자]미래통합당 심재철 원내대표는 21일 코로나19 감염증 사태와 관련, 위기경보를 '심각'으로 상향하고 중국 방문자 전면 입국금지 조치를 정부에 촉구했다.

 

심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코로나19 긴급회의'에서 "지역사회 전파가 확인된 만큼 정부는 위기경보를 최고단계인 '심각'으로 즉각 상향해야 한다"며 "또 우리 당이 지속적으로 강조한 중국 방문자의 전면 입국 금지를 조속히 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문재인 대통령은 2015년 6월 메르스 사태 때 '메르스 슈퍼 전파자는 다름 아닌 정부 자신이다라면서 박근혜 대통령의 진심 어린 사과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당시 했던 말을 그대로 돌려드리고자 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심 원내대표는 중국인 유학생 입국과 관련, "이들을 기숙사에 수용하는 것은 불가능하다"며 "일반인은 놔두고 유학생만 관리한다는 것은 눈 가리고 아웅 하는 것이다. 대학에 책임을 전가하면 안 된다"고 강조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