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당정 “핵심 산업단지 육성...5년간 5만 개 이상 일자리 창출”

가 -가 +

인디포커스
기사입력 2019-11-19


▲     © 인디포커스


[인디포커스=김은해 기자]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19일 산업단지 육성 정책으로 향후 5년간 5만 개 이상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건설산업 일자리 환경도 개선하기로 했다.

 

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당정청협의에서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산업단지 입주기업의 고용 능력을 최대한 끌어올리고, 청년들에게 매력적으로 다가갈 수 있는 정주 환경 개발도 함께 이뤄져야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 원내대표는 "산업통상자원부와 중소벤처기업부, 국토교통부는 단일 체계로 정책을 협의하고 조율해달라"며 "일자리 창출에 도움이 되도록 고용노동부도 적극 참여해주길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핵심 허브 산단을 엄선해서 지원하는 방안을 검토해달라"며 "법률 개정안은 당과 협의해 최대한 발의되도록 하고, 시행령·지침 개정사항은 바로 정부가 변경에 착수할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목희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은 "산단이 지역 일자리 거점으로 거듭나도록 정부 지원 규모와 방식을 대폭 전환해 향후 5년간 5만 개 플러스알파의 일자리가 창출되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이 부위원장은 또 건설 일자리와 관련해 "불법적이고 폐쇄적인 채용구조를 혁신하고, 4차 일자리위원회에서 의결한 '건설산업 일자리 개선대책'을 현장에 확고히 안착시키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